KB증권, '은 선물' 투자하는 ETN 2종 신규 상장

사진=KB증권

[세계비즈=주형연 기자] KB증권은 오는 13일 코멕스에 상장돼 있는 은 선물에 투자하는 ‘KB 레버리지 은 선물 ETN(H)’ 및 ‘KB 인버스 2X 은 선물 ETN(H)’을 신규 상장한다고 10일 밝혔다.

 

최근 친환경 에너지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태양광 발전에 은이 사용돼 은에 대한 투자수요가 늘고 있다. 이에 KB증권은 COMEX에 상장된 은 선물 일일 수익률의 +2배를 추종하는 ‘KB 레버리지 은 선물 ETN(H)’과 -2배를 추종하는 ‘KB 인버스 2X 은 선물 ETN(H)’을 출시했다.

 

‘KB 레버리지 은 선물 ETN(H)’ 및 ‘KB 인버스 2X 은 선물 ETN(H)’는 모두 환헤지형 상품으로 기초지수의 수익에만 연동된다. 또 원·달러 환율변동에 따라 추가 손익을 고려하지 않아도 된다.

 

특히 총 보수는 ▲KB 레버리지 은 선물 ETN(H)은 연 0.65% ▲KB 인버스 2X 은 선물 ETN(H)은 연 0.69%로 매일 최종지표가치(IV)에 일할 반영된다. 제비용 내에 운용보수 및 헤지비용을 낮춰 기존 동일 지수를 추종하는 ETN에 비해 비용이 낮은 수준이다.

 

두 상품은 각각 만기 5년으로 상장 이후 2026년 9월 4일까지 거래가 가능할 예정이다. 이후 상장폐지된다. 발행 수량은 두 상품 모두 50만주이고 매 2, 4, 6, 8, 11월 5번째 영업일부터 9번째 영업일까지 매일 20%씩 정산가 기준으로 롤오버를 진행한다.

 

김호영 에쿼티 본부장은 “이번 신규 상장 ETN 2종은 상승장과 하락장에서 투자자 니즈에 맞춘 포지션 구축이 가능하다”며 “은 선물 가격의 변동성이 커질 때 편리한 투자수단으로 고객들의 투자 니즈에 맞춰 관련 상품을 출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전문투자자가 아닌 개인투자자들은 처음으로 레버리지 ETF·ETN 상품에 투자하려면 금융투자교육원의 사전교육 이수와 기본예탁금이 필요하다. KB증권은 신규 계좌의 기본 예탁금은 1000만원 이상, 일반 계좌는 등급에 따라 로얄스타, 골드스타, 프리미엄스타 등급은 500만원 이상, 일반 등급은 1000만원 이상으로 필요하다.

 

해당 상품은 투자결과에 따라 원금손실이 발생할 수 있으며 기초지수의 성과와 무관하게 발행자 채무 불이행신용위험이 존재한다.

 

jhy@segye.com

ⓒ 세계비즈 & segye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