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화학 노사, 대산 지역 마을회관에 태양광 발전설비 기증

LG화학 노사 공동 '태양광 발전시설' 기증식. LG화학 제공

 

[세계비즈=오현승 기자] LG화학은 4일 신학철 부회장, 송호섭 대산노동조합위원장, CHO 김성민 전무, 대산공장 주재임원 김동온 상무 등 노사 대표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대산공장 인근에 위치한 기은2리 마을회관에서 태양광 발전설비 기증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번 태양광 발전설비 설치로 기은2리 마을회관은 연간 7000kW 이상의 전력을 절감할 수 있게 된다. 지난해 한 가구당 연평균 전력 사용량이 약 3500kW임을 감안하면, 보통 10여명 인원이 이용하는 마을회관에 필요한 전력을 태양광 발전설비로 전량 대체할 수 있을 것으로 회사 측은 보고 있다.

 

LG화학은 대산공장을 시작으로 연말까지 오창, 익산 등 사업장 인근 지자체로부터 에너지 복지가 필요하다고 추천 받은 복지시설 4곳에도 추가적으로 태양광 발전설비를 기증할 계획이다. 

 

hsoh@segye.com

ⓒ 세계비즈 & segye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