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건설, KSI 건설·엔지니어링 분야 1위 선정

포스코건설 CI

[세계비즈=박정환 기자] 포스코건설이 한국표준협회가 실시한 ‘2020년 대한민국 지속가능성 지수(KSI, Korean Sustainability Index)’ 대회에서 3년 연속 건설·엔지니어링 분야 1위에 선정됐다.

 

이 대회는 지속가능성 트랜드에 대한 기업의 전략적 활동과 경제·사회·환경 활동에 대한 효과성을 종합적으로 평가한다. 한국표준협회는 이해관계자와 지속가능성 전문가들의 조사 결과를 토대로 2009년부터 매년 우수기업을 선정, 발표하고 있다.

 

포스코건설은 비즈니스 파트너와 함께 강건한 건설 산업 생태계 조성과 기업시민으로서 지역사회 나눔 동행으로 사회문제 해결과 더 나은 사회 구현에 앞장서고 있는 점을 높게 평가받았다고 설명했다. 회사 측은 1번 1위 선정으로 2010년, 2012년, 2018년, 2019년에 이어 5회째 건설업 분야 1위 기업이 됐다.

 

이 회사는 보유하고 있는 사업과 기술 역량, 인프라 등을 활용해 협력사에게 기술·안전·금융 분야를 지원하고 있다. 올해부터 건설업계 최초로 ‘최저가낙찰제’를 폐지하고, ‘저가제한 낙찰제’를 도입했다. 지역 경제 활성화 기여를 위한 ‘지역업체 입찰추진 제도’, 협력사와의 공정한 거래 관계를 유지를 위한 ‘약관 공정화 시스템’도 운영 중이다.

 

포스코건설 관계자는 “사회공동체의 일원으로서 ‘더불어 함께 발전하는 기업시민’의 역할을 다하고 경영(Business), 사회(Society), 사람(People) 영역에서 사회적 가치를 추구해 공존과 상생을 실현할겠다”고 밝혔다.

 

pjh1218@segye.com

 

ⓒ 세계비즈 & segye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