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그룹, 수해 복구 성금 10억원 기탁

[세계비즈=김진희 기자] 한화그룹은 최근 집중호우로 피해를 본 지역 복구를 돕기 위해 성금 10억원을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기탁한다고 11일 밝혔다.

 

기부금은 재해구호 물품 지원, 수해 지역복구 등에 쓰일 예정이다.

 

이번 성금 기부에는 ㈜한화, 한화토탈, 한화건설, 한화솔루션, 한화생명, 한화손해보험 등 6개 계열사가 참여했다.

 

한화그룹 계열사별로도 지원에 나섰다. 한화생명과 한화손해보험은 금융 지원을 한다. 집중호우 피해 고객을 대상으로 6개월간 보험료 납입 유예, 대출 원리금 상환 유예 제도를 실시한다. 사고 보험금 청구 절차와 서류를 간소화하고 보험금을 신속히 지급한다는 계획이다.

 

충청지역 사업장 임직원 100여명은 다음 주 중 수해 농가를 찾아 복구 작업을 도울 예정이다.

 

purple@segye.com

ⓒ 세계비즈 & segye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