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워홈, 신입 영양사와 조리사 노인요양시설 봉사활동 진행

지난 20일 서울 강동구 소재 노인요양시설에서 봉사활동에 참가한 아워홈 인턴 영양사, 조리사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아워홈

[세계비즈=유은정 기자] 종합식품기업 아워홈은 지난 20일 2019년 하반기 신입 인턴 영양사, 조리사 70명과 서울 소재 노인요양시설에서 어르신들을 대상으로 봉사활동을 진행했다고 21일 밝혔다. 

 

아워홈은 사회 첫발을 내딛는 신규 입사자 및 입사 예정자들이 타인을 돕고 배려하는 마음을 함양하고, 기업의 사회적역할에 대한 중요성을 인식할 수 있도록 사회공헌활동을 2008년부터 필수 신입 교육 프로그램에 포함시켰다.

 

서울 소재 노인요양시설 2곳에서 진행된 이번 봉사활동에는 지난해 하반기 신입 인턴으로 합격한 영양사와 조리사 70여명이 참여했다.

 

활동에 참여한 신입인턴 영양사, 조리사들은 직무 특성을 살려 당일 점심식사를 직접 조리해 대접했다. 민족 대명절인 설을맞이해 어르신들을 위해 사골을 푹 고아 끓여낸 떡국과 전류를 차려냈다. 

 

이 밖에도 ▲요양시설 환경정화 ▲말벗, 책 읽어드리기 거동 보조 등 일상생활 편의를 지원하며 어르신들과 뜻 깊은 시간을 보냈다. 추운 겨울철 어르신들의 몸보신을 위해 장어탕, 삼계탕등으로 구성된 보양 ‘국, 탕류 간편식 선물세트’도 선물로 증정했다. 

 

이제술 아워홈 인력개발팀장은 “신입사원봉사활동은 십년 이상 지속해 온 아워홈의 중요한 전통이다”며 “앞으로도 신입사원 교육 커리큘럼에 사회공헌활동 비중을 늘리는 등 능력뿐만 아니라인성도 겸비한 인재 육성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viayou@segye.com

ⓒ 세계비즈 & segyef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