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증시]'마틴 루터 킹 데이' 맞아 휴장

사진=연합뉴스

[세계비즈=주형연 기자] 20일(현지시간) 뉴욕증시는 ‘마틴 루터 킹 데이’를 맞아 휴장했다.

 

마틴 루터 킹 데이는 흑인 해방운동의 지도자인 마틴 루터 킹 목사(Martin Luther King, Jr. 1929~1968)의 탄생일로 그의 업적을 기리기 위해 1986년부터 연방공휴일이 됐다.

 

앞서 지난 17일(이하 미 동부 시각) 뉴욕증시에서 주요 지수는 미국과 중국 경제 지표의 양호한 흐름에 힘입어 사상 최고치 행진을 이어갔다.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50.46포인트(0.17%) 오른 29,348.10에 거래를 마쳤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전장보다 12.81포인트(0.39%) 상승한 3,329.62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31.81포인트(0.34%) 오른 9,388.94에 장을 마감했다.


jhy@segye.com

ⓒ 세계비즈 & segyef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