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 시각장애인 위해 점자달력 무료 배포

인천광역시에 위치한 혜광학교에서 이료재활과정을 이수중인 시각장애인들이 내년도 점자달력을 읽고 있다. 사진=한화

 

[세계비즈=장영일 기자] 한화그룹이 시각장애인들을 위한 점자달력 4만부를 제작해 무료로 배포한다고 25일 밝혔다.

 

점자달력은 한화그룹 사회봉사단 홈페이지와 한화 점자달력 사무국을 통해 사전 신청한 300여개 시각장애인 관련 기관, 단체 및 개인들에게 12월까지 순차적으로 전달될 예정이다.

 

2020년 점자달력에는 특별히 시각장애인들이 세상에 전하고 싶은 메시지를 실었다. 전국의 맹학교를 대상으로 시각장애인의 소망이 담긴 목소리를 들려 달라는 공모전을 진행해 100여명의 시각장애인들이 응모했다. 이 중 12개의 희망 메시지를 선정해 각각 열두 달 달력에 글과 점자로 표현했다. 

 

한화 점자달력은 2000년부터 시작해 올해로 20년째 이어지고 있는 한화그룹의 대표 사회공헌 활동이다. 한화 점자달력은 일반 달력에 점자 표현을 추가해 시각장애인뿐만 아니라 비장애인도 함께 사용할 수 있다.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구분 없이 달력을 함께 사용함으로써 서로를 이해하고, 차별 없는 문화를 만들어가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점자달력은 일반 달력과는 달리 기계를 통한 인쇄만으로는 제작이 어렵다. 일반 글자의 인쇄가 완료된 달력 위에 별도의 점자 인쇄 작업을 추가하며, 이후에는 점자의 손상 위험을 최소화하기 위해 분류, 제본, 포장 등 대부분의 과정을 수작업으로 진행한다. 한화그룹은 점자 전문 출판인쇄 사회적기업인 '도서출판 점자'와 함께 점자달력을 제작하고 있다.

 

jyi78@segye.com

ⓒ 세계비즈 & segyef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