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마을금고, 'MG뛰어라정기적금' 출시

 

[세계파이낸스 오현승 기자] 새마을금고가 사업초년생의 자립기반구축을 위한 'MG뛰어라정기적금'을 13일 출시했다.

 

'MG뛰어라정기적금'은 정기적립식 적금으로 새마을금고의 상부상조 정신을 구현한 '상생' 우대이율을 통해 연 1.5%포인트의 우대이율 등 기본이율과 별도로 최대 연 2.0%포인트의 우대이율을 제공한다.

 

가입 대상은 만 19세 이상 만 50세 미만의 개인이다. 가입기간은 12개월, 납입금액은 월 30만 원 이하에서 1만원 단위로 납입 가능하다. 단 전체 새마을금고 1인 1계좌만 가입 가능하다. 

 

창구 및 인터넷뱅킹(스마트뱅킹 포함)을 통해 가입 가능하며 만기해지의 경우 가입채널을 통한 해지 외에 만기자동이체 서비스를 통하여 편리하게 해지할 수 있다. 

 

이 외에도 일정 조건 충족시 중도해지 하더라도 기본이율을 적용받는 특별중도해지 제도를 통해 청장년층 긴급 자금 수요도 고려했다고 새마을금고 측은 설명했다.

 

hsoh@segye.com

ⓒ 세계비즈 & segyef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