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월부터 우대수수료율 적용 가맹점 확대

 

오는 8월부터 우대수수료율 적용을 받는 영세·중소가맹점의 범위가 확대된다.

금융위원회는 오는 8월부터 소상공인의 카드 수수료 부담을 완화하고 양질의 일자리 창출을 위해 를 영세가맹점 범위를 2억원에서 3억원으로 중소가맹점은 3억원에서 5억원으로 확대하기로 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렇게 되면 2억원 초과 3억원 이하 구간 18만8000개의 가맹점이 기존 1.3%에서 0.8%로 수수료 인하 효과를 보게 된다. 3억원 초과 5억원 이하의 26만7000개의 중소가맹점 수수료도 평균 1.94%에서 1.3%로 인하 된다.

금융위는 우대가맹점 확대로 연 매출액 2억원 초과 5억원 이하 구간 소상공인들이 연간 약 80만원 내외의 수수료 절감 효과가 발생할 것으로 보고 있다. 전체적으로는 연간 약 3500억원 내외의 카드 수수료 부담이 경감될 전망이다.

이정화 기자 jhlee@segye.com

ⓒ 세계파이낸스 & segyef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