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은행, 1분기 당기순익 4377억…전년동기비 15.9% ↑

IBK기업은행(은행장 김도진)은 1분기 연결 당기순이익 4377억원을 시현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는 전년동기의 3777억원보다 15.9% 늘어난 액수다.

개별 기준 기업은행의 당기순익은 4035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2.1%) 증가했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중소기업대출을 포함한 이자수익자산 증가, 이마트 주식 매각익(445억원) 등 덕”이라고 설명했다.

1분기말 중소기업대출 잔액은 137조3000억원으로 지난해말보다 2.1% 늘었다. 여전히 중소기업대출 점유율(22.7%) 1위 자리를 유지 중이다.

총 연체율은 0.56%, 고정이하여신비율은 1.48%를 각각 기록했다.

안재성 기자 seilen78@segye.com
ⓒ 세계파이낸스 & segyef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