빙그레, '옐로우카페' 제주점 개점…"관광명소 기대"

제주 중문관광단지서 공식 개점

`옐로우 카페` 제주점. 사진=빙그레

빙그레는 지난 20일 바나나맛우유 플래그십 스토어 ''옐로우 카페'' 제주점을 제주도 중문관광단지 내에 공식 개점한다고 21일 밝혔다.

빙그레 옐로우카페 제주점은 동대문점(66㎡, 약 20평)에 비해 10배가량 넓은 660㎡ (약 200평)의 매장 규모로 마련됐다. 바나나맛우유를 활용한 음료와 디저트를 제공하는 카페를 포함해, 바나나맛우유 키링을 판매하는 MD공간, 빛을 이용한 바나나맛 우유 체험 등 총 3개 구역으로 구성됐다.

매장입구엔 국내 유명 아티스트 한호 씨가 직접 기획한 바나나맛우유와 제주도를 소재로 한 대형 조형물도 설치했다.

박영준 빙그레 대표이사는 "옐로우 카페 제주점이 세계적인 휴양지인 제주도의 새로운 명소로 거듭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오현승 기자 hsoh@segye.com

ⓒ 세계파이낸스 & segyef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