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6일부터 디딤돌대출 금리 0.15~0.25%포인트 인상

"시중금리와 국민주택채권 발행금리 인상에 따른 조치"

주택도시기금 금리조정 주요내용, 자료=국토교통부

국토교통부는 미국 기준금리 인상 등의 영향으로 시중금리와 국민주택채권 발행금리가 인상됨에 따라 오는 16일부터 디딤돌대출의 금리를 0.15~0.25%P 조정한다고 11일 밝혔다.

국토부에 따르면 디딤돌대출 금리는 기존 연 2.1~2.9%에서 2.25~3.15%로 변경된다. 최저금리는 기존 연 1.8%를 그대로 유지한다.

바뀐 금리는 오는 16일부터 적용되며 이전에 대출을 신청한 경우에는 인상 전 금리를 적용받게 된다. 따라서 기존에 디딤돌 대출을 받은 경우 역시 해당사항에서 제외된다.

국토부 관계자는 "최근 미국 기준금리 인상 등의 영향으로 국민주택채권의 발행금리도 인상되어 기금 수지를 보완하기 위해 디딤돌대출 금리를 인상할 요인이 발생했다"며 "주택시장 위축 우려와 서민층의 주거비 부담을 고려해 최소 수준으로 상향 조정한다"고 말했다.

이상현 기자 ishsy@segye.com

ⓒ 세계파이낸스 & segyef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