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도국제도시 중학교 학업성취도 강남과 '대등'

인천 송도국제도시 중학교들이 학업성취도 면에서 서울 강남지역 학교들과 대등한 수준인 것으로 나타났다고 연합뉴스는 보도했다.

21일 송도국제업무단지 개발회사인 NSIC에 따르면 송도국제도시 내 해송중, 신송중, 신정중 등 3개 중학교가 2011년 전국 단위 학업성취도 평가에서 인천지역 학교 중 1, 3, 4위를 각각 차지했다.

이들 학교의 학업성취도는 89.5∼90.4%로 서울 강남의 도곡, 서일, 반포중학교와 비슷한 수준으로 평가받았다.

학업성취도 평가는 국어, 영어, 수학 과목에서 보통 이상의 학력 수준을 가진 학생 비율을 뜻한다.

송도국제도시 내 이들 중학교는 일상생활에 필요한 영어를 자연스럽게 말할 수 있도록 학교 분위기를 조성하고, 모든 학생들이 참여하는 영어 단어 경시대회, 체험 등의 영어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지난 2010년 9월 개교해 유치원부터 7학년 과정을 운영하는 채드윅 국제학교의 경우 모든 수업을 영어로 진행하고, 해외에서도 학력을 인정받을 수 있는 IB프로그램을 도입했다. 오는 9월부터는 고교 교육과정도 운영하게 된다.

NSIC의 한 관계자는 "인천 송도국제도시의 교육수준은 송도를 교육 메카로 급부상시키는 견인차 역할을 하고 있다"며 "자율형 사립고 설립이 추진되고 있고 미국 조지메이슨대가 송도에 개교하기 위해 정부의 승인절차를 밟고 있다"고 말했다.


세계파이낸스 뉴스팀 fn@segyefn.com

 

 

 

ⓒ 세계파이낸스 & segyef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