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정희 경선 여론조작, 조영래 보좌관 단독소행 아니다

출처 : 인터넷 커뮤니티
이정희 통합진보당 대표의 여론조사 조작건과 관련, 조영래 보좌관 이외에 다른 사람이 개입했다는 증거가 나왔다.

세계파이낸스는 20일 조 보좌관의 조 보좌관의 여론조작 문자메시지를 단독으로 입수한 데 이어, 인터넷의 한 커뮤니티에 또 다른 사람이 여론조작을 시도한 메세지가 캡처되어 있는 내용도 확인했다.

이 메시지에 따르면 박** 국장이라는 인물이 "직접적으로 40-50대 대상자가 모두 찼으니 앞으로 ARS를 받으시는 사람은 20대로 답해야 한다"고 되어 있다.

이 문자의 캡쳐본을 올린 네티즌은 "다 끝난 마당에 이런 글 올려서 좀 그렇지만, 이번 야권연대 경선 시스템은 문제가 있는 것 같다"고 언급했다.

유병철 세계파이낸스 기자 ybsteel@segyefn.com
관련뉴스
ⓒ 세계비즈 & segyef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