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크릿, 빙판길 승합차 전복 사고…징거 갈비뼈 골절로 입원 - 세상을 보는 눈, 글로벌 미디어 - 세계일보 -
  • (사진출처=징거 트위터, 세계일보DB)

    걸그룹 시크릿이 빙판길 승합차 전복 사고를 당했다.

    시크릿이 11일 오전 2시경 서울 올림픽 대로 김포공항에서 잠실 방면으로 가던 중 성산대교 남단 커브길에서 차량이 빙판길에서 미끄러지면서 우측 가드레일을 들이받으며 전복되는 사고를 당했다.

    사고 후 차량에 타고 있던 멤버들과 운전자 매니저는 인근 병원 응급실로 옮겨졌다.

    시크릿 징거는 갈비뼈 골절에 폐에 멍이 발견돼 현재 입원 조치를 받았다.

    다른 시크릿 멤버 한선화, 전효성, 송지은은 경미한 타박상을 입어 퇴원했으며, 매니저는 경추와 요추에 타박상을 입었으나 큰 골절은 없어 함께 귀가했다.

    시크릿 소속사 측은 "멤버들의 건강 상태가 최우선이다. 향후 일정을 멤버들의 건강 회복 정도에 따라 조율해서 진행할 것"이라고 밝혔다. 

    세계파이낸스 뉴스팀 fn@segyefn.com
  •  
TOP NEWS
세상을 보는 눈, 글로벌 미디어 - 세계닷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