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손보, 기존 車보험보다 저렴한 '전기자동차 보험' 출시 - 세상을 보는 눈, 글로벌 미디어 - 세계일보 -
최대 50km 견인서비스 10회 무상 제공…충전소 안내 서비스도
  •  

    KB손해보험은 전기자동차를 보유한 고객들을 위한 '전기자동차전용 보험'을 출시한다고 13일 밝혔다.

    그간 전기자동차는 휘발유·경유 자동차에 비해 차량 가격과 부품비가 높아 고가의 보험료를 부담해야 하는 게 아쉬운 점으로 꼽혀 왔다.

    그러나 KB손보의 전기자동차 전용 보험은 고객들의 보험료 부담을 경감하기 위해 일반 자동차보험보다 평균 3.6% 저렴한 보험료로 개발됐다.

    특히 자동차보험료 중 큰 비중을 차지하는 배상책임담보 및 자기신체사고 담보의 보험료는 5%까지 할인해 더욱 저렴하게 가입할 수 있다.

    KB손보는 전기자동차의 충전소가 부족한 점에 착안해 전기자동차 전용 보험가입자에게는 배터리 소진 등으로 차량이 응급조치가 필요할 때 최대 50km까지의 견인서비스를 10회까지 무상으로 제공한다.

    나아가 견인을 요청한 위치에서 가장 가까운 충전소 위치를 알려주는 안내서비스도 새롭게 시행할 예정이다. 가까운 충전소를 직접 찾고자 하는 고객은 충전소 위치 확인이 가능한 인터넷주소(URL)을 문자로 받아 볼 수 있다.

    전기차전용 보험은 개인용 상품으로 출시되며, 내년 1월 1일자 만기가 도래하는 계약부터 가입이 가능하다.

    허영재 KB손보 자동차상품부 부장은 "친환경 자동차와 관련한 고객들의 관심이 급격하게 커지면서 전기차 보험 시장에 빠르게 대응하고자 개발했다"며 "KB매직카 전기자동차 전용 보험은 전기자동차 오너라면 한번쯤 걱정했을 법한 고민들을 해소시켜 주는 것에 초점을 맞췄다"고 말했다.

    유은정 기자 viayou@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글로벌 미디어 - 세계닷컴 -